허튼 시도란 없다.

Amplify’d from www.happyceo.co.kr
어느 기자가 물었습니다.

“당신은 수많은 장애에도 불구하고

어떻게 포기하지 않고 한 가지 일에만 전념할 수 있었습니까?”

벤자민 프랭클린은 다음과 같이 대답했습니다.

“당신은 혹시 일하는 석공을 자세히 관찰해 본 적이 있습니까?

석공은 아마 똑같은 자리를 백번은 족히 두드릴 것입니다.

갈라질 징조가 보이지 않더라도 말입니다.

하지만 백한 번째, 망치로 내리치면 돌은 갑자기 두 조각으로 갈라지고 맙니다.

이는 한번의 망치질 때문이 아니라 바로 그 마지막 한번이 있기 전까지 내리쳤던

백번의 망치질이 있었기 때문입니다.”Read more at www.happyceo.co.kr

 

Advertisements
이 글은 Uncategorized 카테고리에 분류되었고 , 태그가 있습니다. 고유주소 북마크.

답글 남기기

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:

WordPress.com 로고

WordPress.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. 로그아웃 / 변경 )

Twitter 사진

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. 로그아웃 / 변경 )

Facebook 사진

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. 로그아웃 / 변경 )

Google+ photo

Google+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. 로그아웃 / 변경 )

%s에 연결하는 중